뉴스新闻报道
  • 홈 >
  • 커뮤니티 >
  • 뉴스

“2019년 공자학원 우수수강생 중국연수”성료

  • 운영자
  • 조회 59
  • 2019.07.30 16:20
국립안동대학교(총장 권순태) 공자학원(원장 송환아)이 주관한 “2019년 공자학원 우수수강생 중국연수624일부터 77일까지 1314일 동안 중국 북경어언대학교(北京语言大学)와 곡부사범대학교(曲阜师范大学)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되었다.
올해 첫 시행된 이번 연수는 20187월 체결된 안동대학교 공자학원과 중국 북경어언대학교 공자학원 교사연수센터의 업무협약에 따라, 공자학원 우수수강생을 선발하여 중국에 파견하는 단기 어학연수의 형태로 진행되었으며, 수강생들의 중국어 능력 향상과 중국문화 이해 증진에 목적을 두고 있다.
 

권순태 총장은 624일 중국 국가한반/공자학원 총부 초청 협의회 참석 후, 안동대학 연수단이 최초로 파견된 북경어언대학교를 방문하여, 리우리(劉利) 총장을 비롯한 추이시량(崔希亮) 중국어국제교육연구원 원장(전 북경어언대 총장), 쟝왕시(张旺喜) 부총장, 마티에스(马铁石) 국제교류처장, 션잉환(申英焕) 국제학생처장, 치우핑(邱萍) 중국문화해외전파센터장 등 주요 보직자들과 양 대학의 상호교류협력 발전 방안에 대한 좌담회를 가졌다.
 

이번 연수단은 3년 이상 공자학원 강좌를 수강한 20명의 우수수강생으로 조직되었다. (단장: 이희재 전총장, 부단장: 남재락 공자학원 교우회 회장, 총무: 정수교 경덕중학교 교장, 인솔: 송환아 공자학원장김종찬 중어중문학과 교수)
연수내용은 중국어 수업뿐만 아니라 유학사상 특강·오금희(五禽戱태극권(太極拳중의(中醫민가(民歌)와 같은 중국 문화체험 수업, 베이징과 취푸를 대표하는 명소인 만리장성·이화원·고궁(故宮수도박물관·청화대학교 미술관·공자학원 총부·중국 교사박물관·삼공(三孔) 탐방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었다.
 

이번 연수단을 인솔하여 75일 중국 곡부사범대학교를 방문한 공자학원 송환아 원장은 장홍하이(张洪海) 총장을 비롯한 후친샤오(胡钦晓) 부총장, 신지에(辛杰) 부총장, 량메이링(梁美玲) 국제교류처장, 션통우(申同武) 국제문화교류대학 학장 등 주요보직자들과 양 대학의 교육 및 문화 교류협력 방안에 대한 간담회를 가졌다.
 

장홍하이(张洪海) 총장은 송환아교수의 공자학원장 연임을 축하하며, 그동안 중국어 및 중국문화 교육을 확충하고, 안동과 곡부의 공통적인 특색인 유교문화를 차세대에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 기여한 공로를 높이 평가했다. 이번 방문을 계기로 양 대학 간의 교류협력을 한층 더 강화하여 상생발전의 새로운 장을 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송환아 원장은 안동대학교 공자학원의 중국어 교육과정과 학부 교양필수 중국어교과목의 운영, 지역민을 대상으로 하는 중국문화교육 현황 등을 소개하였다. 또한 중국어 교육의 질적 제고 및 차세대 한중 유교문화 교류 인재 양성을 위하여 향후에도 곡부사범대학과 더욱 긴밀한 상호 교류협력을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수에 참가한 안동대 공자학원 수강생들은 중국어교육 세계 랭킹 1위인 북경어언대학교의 체계적인 중국어 수업에 매우 만족했으며, 현지 연수를 통해 실질적인 중국어 회화능력 향상의 매우 중요한 계기가 되었다. 또한 공자의 고향인 취푸의 삼공 탐방, 곡부사범대학의 유학사상 특강과 더불어 베이징과 취푸의 다양한 문화 탐방 및 체험을 통해 중국을 보다 폭넓게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송환아 원장은 향후에도 안동대학 재학생뿐만 아니라 지역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다양한 중국어 교육 및 중국문화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민들의 글로벌 역량 강화와 한중 문화교류 활성화를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안동대학교 공자학원 우수수강생 중국연수는 공자학원 수강생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공자학원총부의 지원으로 항공료를 제외한 숙식비, 교육비, 문화 탐방 및 체험비 등 중국 연수기간 동안의 모든 체제비가 무료로 제공된다.
 

 

문의 : 안동대학교 공자학원 홈페이지(http://kongzi.andong.ac.kr)
전화 054-820-6615~6.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게시물이 없습니다.